'2020.09  
Home > 알림마당 > 협회소식 > 보도자료  



 
 
등록일 : 2020/07/09  
작성자
관리자
제   목
코로나19 사태 발생에 따른 20년 하반기 건설 및 부동산시장 전망 설명회 성료
첨부파일1
  200708_CM.jpg
내   용



- 하반기 건설수주 및 투자 동반 침체
- 고용 및 투자 회복 이끌 대형사업 집중 착공 등 선제적 대응 필요
- 하반기 부동산 시장 강보합 또는 상승, 일부지역 V자 반등 예상

  우리 협회는 지난 7월 8일(수) 오후 3시부터 건설회관 3층 중회의실(서울시 강남구 언주로 711)에서 회원사 임직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2020년도 하반기 건설 및 부동산시장 전망 설명회⌟를 개최하였다.

  설명회는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 확산방지를 위해 온라인 채널_Zoom을 통해 진행되었으며, 동시에 오프라인으로 사전 등록한 15명에 한하여 발열체크 및 마스크 착용 후 진행하였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사태 발생에 따른 최근의 건설시장 동향을 살펴보고 2020년 하반기 건설 및 부동산시장을 전망하여 우리의 대응방안을 모색하고자 마련되었다.

  한국건설산업연구원 박철한 부연구위원은 “2020년도 하반기 건설경기 전망과 대응방안”이라는 주제발표를 통해 2020년 국내 건설수주는 6.1% 감소한 155.9조원을 전망했다.

  상반기의 경우 부동산 규제를 회피하기 위한 민간 주택수주가 발생하고 공공 비주택 공사가 늘어 감소 폭이 일부 완화되었지만, 하반기의 경우 코로나19 사태로 인한 경기침체의 영향을 직접적으로 받을 것으로 전망되며 부동산 규제가 본격적으로 시행된 영향으로 민간 주택수주가 위축되어 하반기에는 침체 폭이 더욱 확대 될 것으로 전망했다.

  2020년 국내 건설투자도 상반기는 양호하나, 하반기는 침제로 예상했다. 상반기는 0.8%로 상승한 이후 하반기는 3.8%로 감소해 하반기 건설투자는 건설수주와 마찬가지로 동반 하락할 것으로 예상했다. 공종별로는 토목 투자의 증가세가 둔화되고, 주거용과 비주거용 건축 투자가 위축될 것으로 전망했다.

  정부 정책 과제로 하반기 코로나 재확산 위험과 함께 미국 대선을 전후해 세계경제 불확실성이 더욱 확대될 것이므로, 올해 플러스(+) 성장을 위해서는 하반기 고용 및 투자 회복을 이끌 대형 사업을 3/4분기 집중 착공하여 선제적 대응이 필요하다고 강조하면서, 기업들도 자체적으로 코로나19 지속 및 재확산에 따른 단계적 대응과 향후 1~2년 매출 확보가 보장되는 사업에 선별적으로 참여하는 등 리스크 관리에 대한 특단의 대책이 필요할 것이라고 말했다.

  서울사이버대학교 김동환 교수는 “2020년 하반기 부동산시장 전망”에 대한 주제발표를 통해 정부의 부동산시장 안정화정책과 상반기 부동산시장 현황 및 시장변화에 대한 설명을 하였다.

  현재 22번째 부동산정책 예고 및 코로나19의 3단계 경고가 있으나 시장반응은 불안심리만 가중되고 있으며 시중의 유동성, 저금리 및 주택매매시장 소비심리지수 상승 등으로 시장혼란이 지속되고 있다고 강조했다.

  부동산 전문가들의 설문조사를 기초로 분석한 결과 하반기 부동산시장은 강보합 또는 상승이 예상되며, 풍선효과가 있는 지역에 따라서 지역적으로 V자 상승을 전망했다.

  우리 협회는 앞으로도 우리 기업들이 코로나19 사태 등 급격하게 변화하고 있는 건설시장 환경에 적극 대응할 수 있도록 이러한 행사를 계속해 나갈 계획이다.

[7월 9일] ㈜블럭씨앤아이 회원가입
[7월 8일] 설명회 온라인 참여링크 안내_2020년 하반기 건설 및 부동산시장 전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