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2  
Home > 참여마당 > WorkdBook  



 
 
등록일 : 2019/02/11  
제   목
노오더족
내   용

카페 등에서 음료를 주문하지 않고 텀블러를 가져와 마치 해당 매장에서 음료를 시킨 듯이 머무르면서, 장시간 자리를 차지하는 고객들을 이르는 말이다.  

커피전문점 등에서 음료를 주문하지 않고 텀블러를 가져와 해당 매장에서 음료를 시킨 듯이 머무르면서 장시간 자리를 차지하는 고객들을 가리키는 말이다. 정부는 2018년 8월 1일부터 커피전문점, 패스트푸드점 등에서 일회용 컵 사용을 금지하고 있으며, 이에 카페들은 고객들이 개인 텀블러를 사용할 경우 일정 부분 할인 혜택을 주기도 한다.
  
이에 커피전문점 등에서 개인 텀블러를 사용하는 사람들이 늘게 됐는데, 노오더족들은 이러한 규정을 교묘히 이용한다. 이들은 음료를 주문하지 않은 채 텀블러를 테이블 위에 올려놓고 장시간 자리를 차지하고, 더 나아가 편의를 위해 마련된 셀프바에서 우유, 설탕, 시럽, 빨대 등의 물품을 챙기기도 한다. 또 집에서 티백 등을 챙겨온 뒤 카페 측에 뜨거운 물이나 얼음을 요구하기도 한다. 이러한 노오더족들 때문에 정작 환경보호와 할인 혜택 등을 위해 텀블러를 사용하는 고객은 물론 카페업종 종사자들의 매출에도 영향을 미치고 있어 문제가 되고 있다.

KC-330
공재불사(功在不舍)